메뉴 엔크루 | 웹3 엔터와 게임

    한국어 English 日本語 中文
기타 분류

곽동신 한미반도체 대표, 라인넥스트에 310억원 투자

컨텐츠 정보

본문

한미.jpg

 

한미반도체는 곽동신 대표(부회장)가 '라인넥스트' 투자 컨소시엄에 개인 자금 310억원으로 투자하며 지분 8.5%를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라인넥스트’는 라인야후(LY) 관계사로 대체불가토큰(NFT) 플랫폼 개발과 글로벌 웹3 비즈니스 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페이팔(Paypal) 창업자이자 투자자인 피터 틸 회장이 출자한 크레센도 에쿼티파트너스에서 1억4000만달러(약 1800억원) 자금 조달을 확정하며 웹3 생태계 구축과 글로벌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신규 서비스 개발을 진행 중이다.


회사는 곽동신 대표가 크레센도가 주도하는 투자에 개인적으로 참여하는 것은 이번이 2번째라고 설명했다. 곽 대표는 지난 2021년 6월 크레센도가 만든 프레스토펀드가 운영하는 반도체 전공정 장비 기업 HPSP에 375억원의 개인자금을 투자해 12.5%를 확보한 바 있다. 곽 대표는 해당 투자로 HPSP 시가총액 상승에 따른 3000억원대 가량 수익을 얻기도 했다.


한편, 곽 대표는 웹3 환경 성장과 함께 블록체인 기반 NFT 시장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이번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자료

한주의 인기기사


전체 1,117 / 1 페이지
RSS

커뮤니티


인기기사


많이본 리뷰


출시예정


알림 0